전남도의회 한춘옥 의원,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순천에 설치해야 한다”

  • 즐겨찾기 추가
  • 2022.08.10(수) 17:43
핫이슈
전남도의회 한춘옥 의원,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순천에 설치해야 한다”
산업단지 집중된 동부권‥심뇌혈관 질환자 골든타임 확보 기대
지자체·병원과 긴밀한 협력체계 필요
  • 입력 : 2022. 02.11(금) 08:36
  • 유태종 기자
전남도의회 한춘옥 의원,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순천에 설치해야 한다”
[광양타임즈 = 유태종 기자] 심뇌혈관 질환자에 대한 집중 전문치료를 담당할 전남권역 심뇌혈관질환센터가 순천에 설치될 것으로 보인다.

전남도의회 보건복지환경위원회 한춘옥 의원(더불어민주당·순천1)은 9일, 전라남도 보건복지국의 2022년도 주요업무를 보고받고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를 순천에 설치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전남도에 따르면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는 심뇌혈관질환자의 전문치료와 지역간 의료불균형 해소 등을 위해 보건복지부가 지정한 병원으로 전국의 14개소가 운영 중이다.

전남은 2월 중 기존의 심뇌혈관질환센터 지정이 철회될 예정인 가운데 보건복지부가 종합병원급으로 재공모를 추진할 계획이다.

한 의원은 “그동안 순천지역에서 심뇌혈관질환센터 유치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며, 전남 동부권에 대규모 산업단지가 집중돼 있는 만큼 순천지역 종합병원이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로 지정될 수 있도록 전남도가 관심 갖고 적극적인 역할을 해 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답변에 나선 강영구 보건복지국장은 “정부와 협의해서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가 조속한 시일 내에 동부권에 우선 설치될 수 있도록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한춘옥 의원은 “종합병원이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로 지정되면 40억 원 가량의 국비가 지원되지만 병원 입장에서는 운영에 상당한 부담이 되는 걸로 안다”면서 “인근 지방자치단체나 시민사회단체 등과 협력체계를 구축해서 순천에 권역심뇌혈질환센터가 설치 운영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덧붙였다.
유태종 기자 gykoreaja@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