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하근 순천시장 후보, 소상공인과 함께 공식선거운동 시작

  • 즐겨찾기 추가
  • 2022.06.21(화) 17:43
정치
오하근 순천시장 후보, 소상공인과 함께 공식선거운동 시작
지역경제 활성화는 자영업자·소상공인 살리기부터
  • 입력 : 2022. 05.19(목) 22:34
  • 김종화 기자
오하근 순천시장 후보, 소상공인과 함께 공식선거운동 시작
[광양타임즈 = 김종화 기자] 더불어민주당 오하근 순천시장 후보가 시민의 삶을 바꾸는 유능한 경제시장 알리기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오하근 순천시장 후보는 19일 자정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됨과 동시에 터미널 근처 00마트를 찾아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의 고충과 애로사항을 경청하고 맞춤 공약을 제시하는 것으로 공식 선거운동 첫 일정에 돌입했다.

이번 첫 일정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의 피해 회복을 돕고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 겪는 어려움을 현장에서 직접 들으려는 오하근 후보의 의지가 반영됐다.

00마트 업주는 “저희 가게는 코로나로 모두가 힘들 때도 1년 365일 24시간 운영했다며, 지난 2년의 고통은 말로 표현하지 못할 정도로 힘들었지만, 찾아주시는 손님들의 대부분이 택시를 운행하거나 막일을 하시는 분들이 많아서 차마 문을 닫지 못했다”라면서 고충을 토로했다.

오하근 후보는 “그렇게 힘든 상황에서 고생하시는 시민들을 위해 본인의 고통을 감내하면서, 24시간 운영하는 것이 보통 일이 아닐 텐데 너무 감사드린다면서, 이제 코로나의 기나긴 터널을 벗어나는 막중한 시기이고 제가 추진할 정책들을 통해서 자영업자분들의 살림살이가 더 나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공식 선거운동의 첫 시작을 이렇게 좋으신 가게 주인분들을 만나서 큰 힘이 된다”라고 덧붙였다.

오하근 순천시장 후보는 공약으로 소상공인과 시민들의 막혀 있던 경제 숨통을 확 풀어내고 골목상권·전통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고 순천경제의 주체인 자영업·소상공인·중소기업의 소득증대에 획기적 변화를 가져오기 위해서 지역화폐 확대발행을 약속한 바 있다.

지역화폐 확대발행은 이재명 전 경기도지사의 성남시장 재직시절부터 시행해 왔던 대표적인 정책 중의 하나로 중·소규모의 도시경제 활성화에 많은 효과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오하근 후보는 “지역화폐는 지역내에서만 사용가능하기 때문에 지역자금 유출을 최소화하고, 지역 경제의 소비와 유통을 촉진하기 때문에 코로나 때문에 위축되어 있는 지역경제의 새로운 활로를 모색하는 효과가 있을 뿐만 아니라, 특히 지역내 거래와 경제총량을 증가시켜 일자리 창출과 더불어 지역 소비촉진을 확대하는 선순환 구조 구축을 통해 지속가능한 지역경제 생태계를 만들어 가는데 큰 효과가 있다”라고 지역 경제 회복에 자신감을 나타냈다.

오하근 순천시장 후보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이 코로나19 이후 일상을 회복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이 반드시 이어져야 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상인들과의 직접 소통은 물론, 상인회·상인단체들과도 지속적인 소통을 이어가며 소상공인 경영 안정화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신규 정책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장천동 등 원도심 활성화에 더욱 매진해서 시민이 잘사는 순천, 시민이 행복한 순천을 꼭 책임지겠다”라고 다짐했다.
김종화 기자 gykoreaja@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