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라 광양시의원 후보, 시민들과 현장 소통에 나서

  • 즐겨찾기 추가
  • 2022.06.28(화) 08:24
정치
김보라 광양시의원 후보, 시민들과 현장 소통에 나서
22일 마동 근린공원서 ‘보라돌이와 함께 만드는 멋진 광양! 토크트럭’ 오픈
공약 설명 및 시민 목소리 청취…“정책적 대안 제시 및 공유해 나갈 것”
  • 입력 : 2022. 05.21(토) 20:59
  • 김종화 기자
김보라 광양시의원 후보, 시민들과 현장 소통에 나서
[광양타임즈 = 김종화 기자] 김보라 더불어민주당 광양시의원 후보(라 선거구, 마동‧골약‧금호‧태인, 1-가)는 22일 오후 4시부터 마동 근린공원에서 '보라돌이와 함께 만드는 멋진 광양! 토크트럭'을 연다.

토크트럭은 김 후보자의 공약과 정책에 대한 궁금증을 현장에서 직접 설명하면서, 시민들의 생각과 목소리를 듣고 정책적 대안을 공유하는 소통정치를 펼치겠다는 김 후보자의 의지에서 실시되는 것이다.

김 후보는 “이번 토크 트럭은 시민들과 허물없이 대화하고 그들이 마주한 현실과 문제점, 애로사항 등에 대해 공감하며 함께 해결책을 고민해 나갈 것을 약속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을 시작으로 시민들이 겪고 있는 다양한 문제에 대해 더욱 고민하고 소통하며 정책적 대안을 제시하고 공유하는데 전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30대 여성 청년으로 광양시의원에 출마한 김 후보는 ‘할 말은 하고 할 일도 제대로 하는 청년 김보라가 광양시의 새로운 정치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며 이번 광양시의원 선거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또한 ‘보라’라는 이름에서 착안한 ‘보라돌이’ 복장을 입고 지역구를 누비며 선거 운동을 하면서 유권자들의 시선 잡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김종화 기자 gykoreaja@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