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13일부터 이틀간 ‘낭만 낭도 페스티벌’ 개최

  • 즐겨찾기 추가
  • 2022.09.27(화) 09:56
여수
여수시, 13일부터 이틀간 ‘낭만 낭도 페스티벌’ 개최
생태 탐험대, 수산물 경매, 보물을 찾아라, 해안 웰니스 명상 등 다양한 체험행사
클래식과 팝페라 공연, 비비각시 가면파티, 특산물, 먹거리 장터 등 즐길거리 풍성
  • 입력 : 2022. 08.10(수) 17:43
  • 김종화 기자
오는 13일과 14일, 찾아가고 싶은 섬 낭도에서 ‘낭만 낭도 페스티벌’이 개최된다.
[광양타임즈 = 김종화 기자] 오는 13일과 14일, 찾아가고 싶은 섬 낭도에서 ‘낭만 낭도 페스티벌’이 열린다. 여수시(시장 정기명)와 (사)여수시관광협의회(회장 이순미)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생태녹색관광’을 주제로 주민참여형 축제로 개최될 예정이다.

첫 날인 13일에는 오후 3시 전문가 포럼을 시작으로 수산물 경매 체험, 생태 탐험대, 낭도 젓샘막걸리를 찾아라 등 다양한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이어 저녁 7시 30분에는 개막식과 함께 길놀이, 퓨전타악, 클래식과 팝페라 공연, 비비각시 가면파티 등 풍성한 공연행사가 흥을 돋우게 된다. 특산품과 기념품 판매, 먹거리 장터도 열려 관광객들의 눈과 입을 즐겁게 할 것으로 보인다.

둘째 날인 14일에는 낭도의 낭만을 흠뻑 느낄 수 있는 해안 웰니스 명상에 이어 보물을 찾아라, 생태 탐험대 등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특히 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입장 동선을 일원화하고 열화상 카메라를 이용해 발열체크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해안가에서 진행되는 만큼 참여자 안전을 위해 행사장 인근 20m 이내에 차단봉을 설치하고 안전요원도 10여명을 배치하게 된다.

여수시 관계자는 “이번 페스티벌이 그동안 낭도에서 진행한 생태녹색관광 육성사업의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 섬 주민에게는 활력을, 관광객에게는 즐거움을 선사하는 낭만 페스티벌이 되기를 바란다”며 “방역과 안전대책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낭도는 지난 2021년 문화체육관광부의 ‘생태녹색관광 육성사업’ 공모에 선정돼 올해까지 총 사업비 4억 5천여만 원을 투입돼 ‘낭만마실(당일/1박2일 여행)’, ‘주민 생태관광해설사 육성’, ‘주민협의체 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되고 있다.
김종화 기자 gykoreaja@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