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화 광양시장, 소통·공감 위한 직원과 대화의 시간 가져

  • 즐겨찾기 추가
광양
정인화 광양시장, 소통·공감 위한 직원과 대화의 시간 가져
격무부서 직접 찾아가 간식 전달과 함께 직원 격려
  • 입력 : 2022. 12.07(수) 16:22
  • 문다복 기자
정인화 광양시장, 소통·공감 위한 직원과 대화의 시간 가져
[광양타임즈 = 문다복 기자] 광양시는 지난 6일 직원 간 소통을 강화하고 활력 있는 직장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12월 중 ‘광양시가 응원합니다’ 행사를 가졌다.

‘광양시가 응원합니다’는 직원 사기 진작과 함께 기존 형식에 얽매인 회의방식에서 벗어나 시장과 직원 간 자유로운 소통을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정 시장은 바쁜 일정 속에서도 직접 간식을 들고 통합보건과를 찾아가 전라남도 공공산후조리원 유치 확정, 보건·출산 지원 업무 등 현안사항 추진으로 노고가 많은 직원들을 격려하고 대화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날 통합보건과 직원들은 공무원이 아닌 시민으로서 저출산 문제의 심각성, 업무 추진 고충, 일과 가정이 양립할 수 있는 근무환경 조성 등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으며 다양한 의견을 자유롭게 나눴다.

특히, 정 시장은 MZ세대 공무원들과의 소통을 강조하며 선배 공무원으로서 경험했던 공직생활 고충과 스트레스 해소 경험담을 공유하고, 직원들도 자연스럽게 부서 현안과 세대 간 어우러지는 조직문화 조성 건의 등 다양한 의견을 개진했다.

통합보건과 한 직원은 “평소 어렵게만 느껴졌던 시장님과 한 시간 동안 담소를 나누며 거리감이 없어졌고, 직원들을 생각하는 마음 또한 느낄 수 있어 좋은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정인화 광양시장은 “최일선에서 시민을 위해 노력하는 직원들의 이야기를 직접 듣고 소통하며 공감할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앞으로 직원들이 광양시민을 위해 소신껏 일할 수 있는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주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광양시는 매월 한차례 ‘광양시가 응원합니다’를 운영해 시장과 직원 간 활기찬 소통뿐만 아니라 시정에 도움이 될 아이디어를 적극 발굴해 나가는 조직 내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
문다복 기자 gykoreaja@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