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KTX-이음 광양역 정차 타당성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 즐겨찾기 추가
광양
광양시, KTX-이음 광양역 정차 타당성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KTX 광양역 정차 중·장기 마스터플랜의 첫걸음
  • 입력 : 2023. 03.29(수) 17:17
  • 김종화 기자
광양시, KTX-이음 광양역 정차 타당성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광양타임즈 = 김종화 기자] 광양시는 29일 KTX-이음 광양역 정차 타당성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보고회는 포스코, 여수광양항만공사, 광양상공회의소 등 유관기관과 경전선 KTX-이음 민간 추진 위원회, 자문 위원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앞으로 추진하게 될 연구용역의 추진 방향과 세부 일정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아울러, 민간 추진 위원회와 광양시 그리고 유관기관 간 유기적 업무협조 등 실무적인 사항들을 논의했다. 이번 연구용역은 경전선 KTX-이음 광양역 정차를 위한 구체적인 실행 전략을 마련하고 미래 교통수요 등을 분석하여 타당성 검토를 마친 뒤 국토교통부와 한국철도공사에 전달할 계획이다.

또한, 용역 성과 제고를 위해 관련 분야 자문위원단을 구성·운영해 다양한 의견수렴 창구로 활용되도록 할 예정이며, 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광양시 KTX 기본구상안을 마련할 방침이다.

정인화 광양시장은 “KTX-이음 광양역 정차는 우리 시의 백년대계를 결정할 시급한 당면과제로 관광산업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어 낼 교두보가 될 것”이라며 “유관기관, 관계부서, 자문위원들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다시 한번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는 지난 2월 16일 정인화 시장이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나 경전선 KTX-이음 광양역 정차를 건의하고 긍정적인 답변을 들은 바 있다.

김종화 기자 gykoreaja@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