茶田마을 야생 햇차 수확, 500여 년 된 고차수에서 올해 첫 수확

  • 즐겨찾기 추가
  • 2020.06.30(화) 16:43
카메라산책
茶田마을 야생 햇차 수확, 500여 년 된 고차수에서 올해 첫 수확
  • 입력 : 2020. 04.18(토) 15:22
  • 광양타임즈
[광양타임즈] 봄의 마지막 절기 곡우를 하루 앞둔 18일 곡우 차 수확이 한창이다.

보성군 득량면 송곡리 다전마을에서는 차인들과 주민들이 야생차 수확을 하고 있다. 이곳 다전마을은 수백 년 이상 된 고차수가 있는 야생 차밭이다.

지금 수확한 햇차는 오는 20일 이곳에서 차의 풍년을 기원하는 다신제를 올릴 예정이라고 한다.

광양타임즈 gykoreaja@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