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의회 의장단, 현충정원 등 참배

  • 즐겨찾기 추가
  • 2020.07.30(목) 21:25
정치
순천시의회 의장단, 현충정원 등 참배
현충정원, 여순사건위령탑 참배로 후반기 의정활동 시작

  • 입력 : 2020. 07.03(금) 23:26
  • 유태종 기자
[광양타임즈 = 유태종 기자] 순천시의회(의장 허유인) 의장단은 3일 오전, 현충정원과 여순사건위령탑 참배로 후반기 첫 의정 활동을 시작했다.

허유인 의장을 비롯해 박계수 부의장, 이영란, 남정옥, 김미연 위원장 등 제8대 순천시의회 후반기 의장단은 첫 의정 활동으로 순천만 국가정원 내 현충정원을 찾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추모하고, 그들의 뜻을 이어받아 ‘순천시민의 대변자, 시민을 위한 시의회’로 거듭날 것을 다짐했다.

참배를 마치고 이동 중에 순천만국가정원을 둘러본 허유인 의장은 “2023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순천시의회가 든든한 조력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곧이어 팔마종합운동장에 위치한 여순사건위령탑을 참배한 순천시의회 의장단은 “지역민의 염원인 ‘여순사건특별법’이 하루빨리 제정될 수 있도록, 이 지역 국회의원인 소병철 의원과 함께 순천시의회가 주도적인 역할을 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순천시의회는 오는 10일 제244회 임시회를 열고 본격적인 후반기 회의 일정에 돌입할 예정이다.
유태종 기자 gykoreaja@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