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생태계 우수성을 담은 순천만의 새 도감 발간

  • 즐겨찾기 추가
  • 2020.12.03(목) 09:25
문화.관광
순천시, 생태계 우수성을 담은 순천만의 새 도감 발간
국내 습지 중 최대 조류 서식, 252종의 조류 정보 수록

  • 입력 : 2020. 09.15(화) 17:54
  • 문다복 기자
[광양타임즈 = 문다복 기자] 순천시(시장 허석)는 람사르습지이자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핵심지역인 순천만과 동천하구습지보호지역 일대에 서식하는 조류에 대한 정보를 수록한 ‘순천만의 새’ 도감을 발간했다.

이번에 제작된 도감에는 순천만 일대에 조류가 252종, 연간 10만여 마리가 서식하는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흑두루미를 비롯해 재두루미, 황새, 저어새를 포함하여 40종의 멸종위기종이 서식하는 것으로 나타나 우수한 생태계를 유지하고 있음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또한, 조류 종별 사진과 함께 분포지도, 출현 시기, 생태 특성 등 조류 정보와 순천만의 역사, 생태적 가치와 탐조정보도 함께 수록하였다.

순천시는 도서관, 순천만 습지를 비롯한 주요 관광지에도 도감을 비치하고 초·중·고등학교 및 대학교에 배포하여 순천만을 찾는 관광객을 위한 생태 가이드북 및 교육 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한편, 순천시 관계자는 “앞으로 순천만·동천하구, 조계산도립공원의 다른 동식물에 대해서도 도감을 제작하여 생물다양성 보전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문다복 기자 gykoreaja@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