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코로나19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신청요일제 폐지

  • 즐겨찾기 추가
  • 2020.12.02(수) 15:41
사회
광양시, 코로나19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신청요일제 폐지
10월 22일부터 30일까지 출생연도 구분없이 신청 가능

  • 입력 : 2020. 10.21(수) 16:32
  • 문다복 기자
[광양타임즈 = 문다복 기자] 광양시는 코로나19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현장신청시 적용했던 요일제를 폐지하고 10월 22일부터 출생연도 끝자리에 관계없이 언제든지 신청할 수 있도록 변경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출생연도 구분없이 30일까지 복지로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신청과 읍면동 현장 접수가 언제든 가능해졌다.

신청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해 소득이 25% 이상 감소한 가구 중에 기준 중위소득 75% 이하, 재산이 3억5천만 원 이하인 가구이다.

코로나19 이전 대비 근로소득이나 사업소득이 25% 이상 감소한 근로자나 자영업자, 2월 이후 실직으로 구직급여를 받다가 종료된 자 등이 해당한다.

한편, 광양시 김종호 주민복지과장은 “대상자들이 신청기간 내에 반드시 신청해 위기상황에서 생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위기가구 생계지원은 10월 말까지 신청을 받고, 조사 후 11월부터 12월까지 1회 지급될 계획이며, 1인가구 40만 원, 2인가구 60만 원, 3인가구 80만 원, 4인가구 이상은 100만 원이다.자세한 사항은 복지로 및 광양시 홈페이지, 보건복지콜센터(☎129), 시청 주민복지과(☎061-761-2935, 3144)와 읍면동 주민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문다복 기자 gykoreaja@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