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의회, 광주시의 신양파크호텔 부지 공유화 결단 환영성명 발표

  • 즐겨찾기 추가
  • 2021.06.17(목) 09:27
정치
광양시의회, 광주시의 신양파크호텔 부지 공유화 결단 환영성명 발표
무등산 난개발 방지는 미래 광주세대를 위한 선물
  • 입력 : 2021. 02.23(화) 13:07
  • 유태종 기자
[광양타임즈 = 유태종 기자] 광주시의회는 지난 22일 신양파크호텔 부지내 공동주택개발 사업 추진계획을 철회하고 부지를 매입하여 시민들에게 돌려주겠다고 한 광주시의 결단을 적극 환영한다.

광주시의회는 그동안 무등산 자락 난개발의 문제점을 지적하면서 무분별하게 훼손되고 있는 무등산을 광주시민의 품으로 온전히 돌려줄 것을 수차례 지적해왔다.

특히, 당시 도립공원으로 마땅히 포함시켜야 할 부지에 불가피하게 건립된 신양파크호텔에 대해 이 지역을 주거지화 하는 개발이 아닌 무등산 입지에 맞는 자연생태계로 복원할 것을 촉구해왔다.

이번 신양파크호텔 공동주택개발 사업 철회는 난개발보다는 환경을 보존하고, 지속가능한 광주를 만들라는 광주시민의 준엄한 명령이며, 국립공원인 무등산 자락에 공동주택단지가 들어설 뻔 했던 안일한 대응에 대한 광주시민의 경종이다.

지역사회의 갈등과 논란을 대화와 소통을 통해 시의회와 시민사회단체를 비롯한 행정,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민․관․정․학협의회를 구성하여 해결의 실마리를 찾을 수 있게 되어 참으로 다행스럽다. 더 이상의 무등산 난개발을 막고 광주다움을 지키기 위한 선택이란 점에서 그 의미가 더욱 크다고 하겠다.

무등산은 광주시민의 과거와 현재를 담고 미래를 열어갈 광주시민의 소중한 삶이자 역사이다. ‘어머니의 산’ 무등산은 이제 온전히 시민의 품으로 돌려주고, 미래세대에게 물려줘야 할 선물이 되어야 한다.

한편, 광주시의회는 앞으로도 무등산 일대에 우후죽순 생길 난개발 시도에 대해 더 이상 묵과하지 않을 것이며, 도시 공공성을 위한 지속 가능한 정책대안도 함께 마련해 나갈 것이다.

유태종 기자 gykoreaja@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