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SPLASH 언택트 해커톤본선 10개팀 선정

4개 PA, 창업 아이디어 42개 접수, 10월21일 비대면 최종 결선

문다복 기자 gykoreaja@hanmail.net
2020년 09월 25일(금) 15:28
[광양타임즈 = 문다복 기자]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는 부산, 인천, 울산항만공사와 함께 진행중인 ‘SPLASH, 창업 아이디어 발굴 언택트 해커톤’ 본선에 진출할 10개 팀을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해커톤 참가자는 전년대비 40% 증가한 42개 아이디어가 접수됐으며, 한국판 뉴딜정책에 맞춰 해양 디지털 뉴딜·해양 그린 뉴딜과 관련된 창업 아이템이 다수를 차지했다.

4개 항만공사는 접수된 42개 창업 아이디어 중 8명 심사위원의 온라인 심사 평가를 통해 최종 결선에 나설 10개 팀을 선정했다.

10개 팀은 항만·물류·마케팅·창업·해양관광·해양레저 등의 전문가로 구성된 1차 멘토단의 자문으로 창업 아이템에 관한 전반적인 멘토링을 진행한다. 이어 기획·영상전문가로 구성된 2차 멘토단의 자문을 더한 최종 결과물을 발표할 예정이다.

최종 결선은 오는 10월 21일 비대면(온라인)으로 진행되며, 전문심사위원단과 국민평가단 점수를 합산해 최종 결정한다.

이번 해커톤 입상은 총 4개팀이며, 상금은 1,100만원(대상500만원, 금상300만원, 은상200만원, 동상100만원 각 1팀)이다. 수상팀에게는 각 공사와 1:1 매칭을 통한 창업지원금, 사무공간, 멘토링 등의 후속 지원이 제공된다.

한편, 차민식 사장은 “언택트 해커톤을 통해 예비창업자들의 해양·물류 분야 신사업 아이디어가 실현되는 발판이 되길 기대한다”며 “예비창업자들의 지속적인 발굴·육성을 통해 혁신형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문다복 기자 gykoreaja@hanmail.net
이 기사는 광양타임즈 홈페이지(http://www.gykoreaj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ggnews91@naver.com